사주 팔자가 사실인가요?

5.39K views자유 게시판

사주 팔자가 사실인가요?

사주에 의해서 팔자가 정해지는지 궁금한 생각이 들었습니다.

모 일간지 칼럼에 의하면 2월 18일 자에 서울 지역의 산부인과마다 제왕 절개 수술 예약이 꽉 찼다고 합니다.

그 이유는

금년이 임인년 호랑이해이고 2월이 임인월이며 18일이 임인일이며 새벽 3 시부터 5시 사이가 임인시이기에 호랑이 인자가 4 개 겹친 2월 18일 새벽에 제왕절개로 자식을 낳고 싶은 부모들의 욕심이 이런 상황을 연출했나 봅니다.

군인들이 장성으로 진급하면 청와대로 불러 대통령이 직접 주는 검을 사인검이라고 하는데 이 때에도 호랑이가 4개인 뜻으로의 사인검이랍니다.

그런데

은퇴를 앞두고 제가 살아온 삶을 이리저리 돌아보면 저희 부부는 그런대로 평범하게 무난히 살아 왔지만 주위의 다른 부부들을 보면 왜 저렇게 살아갈 수 밖에 없을까하는 의문이 드는

부부들이 많이 있습니다. 제 눈에는 전혀 이해가 안되는 삶의 모습들을 보며 과연 저런 팔자로 태어나 저렇게 살아가는 가하고 의문이 드는 것입니다.

이혼을 하고도 다시 전 남편을 만나고 또 싸우고 또 같이 살고 하는 부부도 있고 ,독특한 성격의 배우자와 살면서도 그런저런 모습으로 살아가는 부부도 있는 것을 보며 우리 모두는 각자의 ” 삶의 몫 “이 있는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드는 아침입니다.

여러 멘토님의 고견은 어떠하신지 심히 (?) 궁금합니다.

Anonymous Answered question April 29, 2022
0
0 Comments

사주팔자

나에게 주어진 삶의 모양을 어떤 틀에 넣어 놓고 자기 합리화 시키는 것으로 봅니다.

자기 운명은 자기가 개척하는 것이지 사주팔자에 의해서 이루어지는 것은 아니니까요.

다 자기 노력과 능력으로 자기가 원하는 것을 얻지 못한 것을 남 탓하기 위해서라고 생각합니다.

이 지구상에서 스스로 행복하다고 생각하는 나라들을 보면 부자 나라들이 아니고 가난한 나라들이 1등 2등을 차지하고 있읍니다.

스스로 자족하는 삶에 있는 것이라 봅니다.

그래서 나는 사주팔자는 믿지도 않고 점 본다는 것도 나하고는 상관 없다고 일생 살아 왔읍니다.

심지어 새해맞이 할 때 많이들 보는 토정비결도 한번도 거들떠 보지 않았읍니다.

믈런 나에게도 참담하고 어려운 시절이 있었고 집사람과의 위험했던 때도 있었지만

지나고 보니 다 아름다운 추억거리이지 불평거리는 아니라느데 결론이 났읍니다.

지금은 60에 은퇴하고 오랜시간 지나서도

걸을 수 있어서 가고 싶은 곳 마음만 먹으면 갈 수 있고 먹고 싶은 것 있으면 요리를 하든지 사 먹든지 할 수 있으니 그저 고마울 뿐입니다.

더하여 주변을 살펴 병원에 들어가 있는 친지가 있으면 원하는 것 들어 주고 마음 상한 분 있으면 가서 그냥 들어 주고 ….

이러한 나의 삶이 사주팔자에 그렇게 되어 있어서 그렇다면 할 말 없읍니다.

Anonymous Answered question April 29, 2022
0
You are viewing 1 out of 6 answers, click here to view all answers.